본인의 선택
여니 2022.11.28 15:44:04
조회 941 댓글 3 신고

좀 냉정하게 들리실지 모르지만 설레임의 관계가가 지나가면 그렇게 사랑하는 사이도 문제가 생기는게 

부부관계인데..

이렇게 고민한다는게 제가 볼때 본인이 다시 한번 생각해보아야할 문제입니다.

내가 사랑하고 여자분의 지금 상황ㅇ별로 문제가 되지않는다면

별문제가 없는거구,이런 부분이 망설인다는 거 자체가 자신없는거 아닐까요?

부모님도 소중하지만 더 중요한건 본인 의지입니다.

 

 

저도 같은 상황인데..

지금 남편이 아무렇지않게 이야기하고 너무 당당해버리니..

당황하시더니 지금은 아주 행복합니다.

참고로 저는 연상에 아이도 갖기 힘들고 남편은 총각이었어요.

사랑한다면 자신을 믿고 나아가시고

자신에게 조금이라도 망설임이 있다면 헤어지세요,

본인 선택이고 남들은 중요하지않다 하지만 이런 경우 쉬운 가정은 아닙니다.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아~~~ㅅㅂ   모바일등록 (4) 익명 895 23.05.08
재밌게 살고싶어요   모바일등록 (3) 열라게18sex 409 23.05.03
짝사랑하는분이 모친상   모바일등록 (2) 유투맴매 567 23.04.27
남자친구 바람인가요 바람난건가요   모바일등록 (4) 익명 1,127 23.04.23
헤어지고 전화옴   모바일등록 (6) Abc455 1,071 23.04.17
도와주세요   모바일등록 (10) 익명 1,440 23.03.19
헤어질까요 의심가는걸 묻어주고 계속 만날까요   모바일등록 (15) 익명 1,656 23.03.15
노력하자 했는데...   모바일등록 (3) 익명 859 23.03.13
만남   (1) 익명 976 23.02.23
헤어진후 재결합하려다 .   모바일등록 (6) 익명 1,869 23.02.10
만남과이별을 통해..   모바일등록 (2) 아담유전자 1,085 23.01.27
상대방이 먼저 카톡으로 선물 줬는데 그 후 답장이 없으면…   모바일등록 (14) 익명 1,736 23.01.07
호감가는 여성하고 가끔 카톡을 하는데   모바일등록 (4) 익명 1,416 22.12.25
음주운전 한 남친   모바일등록 (7) 익명 1,699 22.12.19
22년전으로 돌아가서...   (4) 익명 1,619 22.11.29
본인의 선택   (3) 여니 941 22.11.28
예전에 사귄 여자친구   모바일등록 (5) 익명 1,783 22.11.23
남자친구 어머니 암투병   모바일등록 (5) 익명 1,123 22.11.22
고민을 어디다 말을해야할지 모르겟어서..   모바일등록 (3) 익명 970 22.11.21
거절 못하는 성격인 여성분   모바일등록 (3) 익명 1,254 22.11.16
글쓰기